의리의 소소한 생활

2014. 03. 23. (일) 잠실 기아 - LG 시범경기

의리있는 세상(이전 자료)

기아팬 의리입니다.

오늘은 낮잠을 자고 일어나니 이미 경기가 끝나있었다는 슬픈 이야기가 있는 날입니다. 거기에 지기까지 했군요. 

네이버에서 긁어모은 기아자료만 모아보기입니다.

작아서 안보인다면 클릭하세요. 커집니다. 커져라 커져라 커져라 존~ 응(?)



응? 어떻게 하면 8안타에 볼넷 7개를 얻고 1점만 낼 수 있는지도 신기하군요. 


8회에 포카리의 실책이 패배의 큰 원인이 되었다는군요. 그동안 혼자서 내야 전체를 백업하느라 고생했는데 이제 강한울이와 김민우가 왔으니 조금 짐을 덜어내고 집중된 플레이를 보여줬으면 합니다. 형 같아 보이지만 동생인데다가 학교 후배인지라 애착이 가는 선수네요.


요새 강한울이 플레이를 보고 있자면 시즌 중에 선빈이나 치홍이는 군대를 가겠구나 하는 생각이 들 정도입니다. 정규시즌에서도 지금과 같은 모습 보여주길 기대합니다.



올해 현종이는 기대가 됩니다. 몸 건강히 한 시즌 완주했으면 하는 바램이네요.

재응이형은 확실히 나이가 들긴 한 모양입니다. 이제 선발은 어렵더라도 경험과 제구력으로 불펜에서 무게를 좀 잡아주면 좋겠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