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모님의 염장

의리/사진2014.06.15 21:19의리형

시골입니다.

매실 농사를 짓는 시골에 부족한 일손 보충을 위해 주말을 맞이하여 투입되었습니다.

그런데 열심히 일하는 혼자 사는 사람 앞에서 이런 모습을 보여주십니다. 

 

아버지께서 어머니가 좋아하신다고 산 한쪽에서 산딸기를 모자에 수북이 따오셨습니다.

 

그러자 어머니께서 아버지 먹고 건강하시라고 밭에 블루베리를 따다 주십니다.

어디 농촌 좋아하는 참한 아가씨 없나요? -_-;;;

신고

'의리 >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남쪽으로 추정  (0) 2015.03.20
먹고 있는데 땡겨  (0) 2015.03.04
부모님의 염장  (0) 2014.06.15
아침 참 대신 사료 흡입  (0) 2014.06.04
고사리를 끊다  (2) 2014.06.03
남의 집 멍멍이  (0) 2014.06.01
블로그 주인 사진Author의리형
당연해야 하는 의리가 언젠가부터 어렵고 힘든것이 된 것 같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