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리의 소소한 생활

'잠이 올 때'에 해당되는 글 1건

  1. 졸음을 쫓는 방법 (1)

졸음을 쫓는 방법

의리있는 세상(이전 자료)
1.열손가락 마디마디 움직이기.  

몸 앞에 양손바닥을 마주보게 하고 마치 양손으로 물주머니를 쥐고 주무른다는 느낌으로 손가락을 꿈틀꿈틀 움직여줍니다. 손에 열기가 느껴지면 양손을 비벼서 열감을 생기게 하요 손바닥으로 눈을 지긋이 누르고 얼굴을 가볍게 쓸어 내립니다.  
이것은 말초신경을 자극하고 간접적으로는 오장육부를 자극하는 효과가 있습니다.
졸음이 올 때나 책상에 앉아 있을 때, 차안이나 걸어 다닐 때, 특별히 운동을 할 수 있는 공간이나 시간이 부족할 때 수월하게 실시할 수 있습니다.


2. 걸음을 건강하게.

 무엇보다 편안한 신발을 신는 것이 중요하겠죠. 그리고, 엄지발가락 안쪽에 힘을 주고, 배를 조금 앞으로 내민다는 느낌으로 걷습니다.
이것이 자연스러워지면 걸으면서 괄약근도 조이고 혀 끝부분을 입천장에 붙이도록 합니다.  
이 것은 엄지발가락 쪽에 흐르는 간 경락을 자극하여 피로가 쌓이는 것을 예방하고, 몸의안쪽으로 기운을 모아 줍니다. 배를 조금 앞으로 내민다는 느낌과 괄약근을 살짝 조여줌으로써 허리를 편안하게 하고 장의 흐름 또한 원활하게 해주어 변비에도 좋습니다. 이것을 생활화 할 경우 치질이나 요실금에도 매우 효과적입니다.


3.이황선생이 즐겨 했다는 건강법.

혀를 움직여 입천장과 입안 구석구석을 닦아줍니다.
혀끝을 입천장에 붙이고 기운이 내려가게 되면서 침이 고이는데 이것은 3회로 나누어삼켜줍니다.
잠 자리에서 일어나기 전이나 사무실, 차 안, 걸어다닐 때 등 일상생활에서 시간이 날 때마다 자주 반복해주는 것이 좋습니다. 이것은 동의 보감에 나와있는 무병장수의 방법 중 하나로서, 입안에 고이는 침은 옥천이라 하여 노화를 방지하고,소화를 도와주며, 피부를 곱게 해주고,혀와 연결된 뇌신경을 자극하여 머리를 맑게해줍니다.


4. 목뒤를 눌러주어 긴장감을 없애주기.

한 손씩 뒤로 하여 목 뒤를 마사지합니다.
열기가 느껴질 때까지 마사지하여 긴장이 풀어지면 오른손을 머리 위로 들어 목 뒤로가져갑니다.
머리를 앞뒤로 가볍게 움직이면서 손을 머리에서 어깨쪽으로 서서히 내려주어목 뒷부분 전체를 자극시킵니다.
이것은 뇌와 중추신경이 연결된 목의 긴장감을풀어줌으로써 뇌의 혈액순환이 원활해져서 혈압이 안정되고 머리가 맑아집니다. 화가 났다든지 스트레스로 뒷목이 굳어질 때 바로 자극하면 보다 효과적입니다.


5. 전신을 펴주기.

양 손을 깍지 끼고 양 발끝을 붙인 상태에서 숨을마시면서 양손을 머리 위로 올리고 최대한 척추와 전신의 마디마디가 늘어나도록길게 뻗어줍니다. 호흡을 최대한 참았다가 숨을 내쉬면서 동작을 풀어줍니다. 약3회에서 7회 정도 반복합니다.  
이것은 온몸에 뭉친 근육을 이완시켜줌으로 전신 피로와  마디마디에 쌓인 피로를 풀어주어 머리를 맑게 해주고 활기를 불어넣어줍니다.

본의 아니게 잠이 자꾸 오시는 분들이 계실겁니다. 최근 저도 충분한 잠을 자면서도 낮에 가끔 졸리는 현상이 생기더라구요. 잠을 안자고 살 수는 없지만, 그렇다고 과한 잠이 건강에 좋은 것도 아닌데 궂이 할 필요는 없지 않겠습니까.
잠에서 깨어나서 하루를 길게 살았으면 합니다.

'의리있는 세상(이전 자료)'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게티 빌라(Getty Villa)에 다녀왔습니다.  (4) 2008.10.27
헤어졌다 다시 만났을 때  (0) 2008.10.27
졸음을 쫓는 방법  (1) 2008.10.27
깊이 바라보기  (0) 2008.10.25
멈출 수 없는 이유  (0) 2008.10.25
2009 아큐라 TL AWD  (2) 2008.10.2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