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각을 글로 옮기는 부분은 조심스럽다. 좋은 반응이면 좋겠지만 그렇지 않은 경우도 분명히 있을테니 말이다.
그런데 적지 않으면 어느 반응이든 알 수가 없다. 아니 좋고, 싫고를 떠나 아예 무관심할 수도 있다. 어찌됐건 적어보지 않으면 모를 일이다.
일단 적어놓고 보자.
저작자 표시 비영리 동일 조건 변경 허락
신고

'의리 > 짧은 생각 - 단상' 카테고리의 다른 글

변덕쟁이  (0) 2015.03.04
야구팀 한화 이글스의 김성근 감독님의 인터뷰 중에서  (2) 2015.01.23
일단 적어놓고 보자  (0) 2015.01.11
다른 사람을 알 수는 없다  (0) 2015.01.10
짧은 생각 - 단상  (0) 2014.12.25
상품과 작품의 차이  (0) 2014.11.29
블로그 이미지

의리™

당연해야 하는 의리가 언젠가부터 어렵고 힘든것이 된 것 같다.